UPDATED. 2019-08-19 19:15 (월)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 오늘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서 개막식 개최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 오늘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서 개막식 개최
  • 김태규 기자
  • 승인 2019.07.10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오만석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가 오늘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식을 개최한다.

이번 개막식의 사회는 배우 오만석이 맡았다. 그는 최근 드라마 [검법남녀2]의 바쁜 촬영일정에도 불구하고 흔쾌히 개막식 사회로 나서 충무로뮤지컬영화제와 의리를 과시했다.

개막공연은 2016년 제2회 영화제 개막공연으로 선보였던 댄스컬 ‘올 댓 포시’가 펼쳐진다. ‘올 댓 포시’는 브로드웨이 뮤지컬 거장 밥 포시의 대표작 <스위티 채리티>‧<카바레>‧<레니>‧<올 댓 재즈> 등의 대표 안무를 재구성한 공연이다.

영화 '오발탄' 스틸 이미지

개막작은 한국 리얼리즘 영화 거장 故 유현목 감독의 대표작 <오발탄>이 ‘씨네라이브’로 상영된다. 1961년 개봉한 <오발탄>은 각종 영화 관련 설문 등에서 항상 최고의 영화로 손꼽혔던 명실상부 한국영화 100년사 중 최고의 걸작이다.

그동안 필름이 유실돼 상영하지 못했으나. 샌프란시스코 영화제 출품됐던 필름이 남아있던 게 발견돼 지난 2015년 한국영상자료원에서 디지털 복원했다. 이에 이번 영화제 개막식에서는 디지털 복원판을 상영하고, 음악과 목소리 연기를 라이브로 선보이는 ‘씨네라이브’로 상영한다.

세계적인 째즈피아니스트 조윤성이 영화 음악 전곡을 새로 작곡했으며, 개막식에서 ‘조윤성 세미-심포닉 앙상블’ 21명의 연주자가 무대에서 화려하고 풍성한 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다.

목소리 연기는 지난 영화제에서 공연했던 <저 하늘에도 슬픔이>‧<별들의 고향> 등의 낭독공연‧씨네라이브를 담당한 KBS 성우극회가 맡아 공연한다.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는 7월 10일~13일 충무로뮤지컬영화제를 주제로 펼쳐지며, 자세한 사항은 충무로뮤지컬영화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