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7 16:25 (화)
영화 ‘보이스’, 주역 캐스팅 확정…10일 크랭크인
영화 ‘보이스’, 주역 캐스팅 확정…10일 크랭크인
  • 김태규 기자
  • 승인 2020.02.12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보이스’ 제작진

영화 <보이스>(가제)가 주역 캐스팅을 확정하고 지난 10일 크랭크인 했다.

이 영화는 보이스피싱 조직의 덫에 걸려 모든 것을 잃게 된 '서준'(변요한)이 중국에 있는 조직의 본부에 침투해 보이스피싱 업계의 설계자 ‘곽프로’(김무열)와 만나며 벌어지는 범죄 액션이다.

<보이스>는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김희성’ 역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던 배우 변요한이 가족을 위해 위험한 보이스피싱의 세계로 몸소 뛰어든 ‘서준’ 역을 맡았고, 그와 대적하는 보이스피싱 업계의 설계자 ‘곽프로’ 역으로 영화 <악인전>에서 집요한 추격 연기를 선보였던 김무열이 일찌감치 주연 캐스팅을 확정했다.

또 대한민국 지능범죄수사대 팀장 이규호 역에는 명불허전 연기의 김희원이, 중국 보이스피싱 최대 조직의 관리 담당 ‘천본부장’ 역에는 <기생충>에서 최고의 신스틸러로 활약한 박명훈이 캐스팅됐다.

아울러 충무로의 차세대 파워까지 합류해 남다른 캐스팅 라인업을 구축했다. 먼저 ‘서준’의 아내 ‘미연’역으로는 영화 <강철비>‧<돈>, 드라마 [날 녹여주오]에서 발군의 연기를 선보인 원진아가, 주인공 서준을 도와주는 해커 ‘깡칠’역에는 <독전>‧<미쓰백>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보여준 이주영이 캐스팅을 확정했다.

더불어 인기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 ‘까불이’역으로 출연해 눈도장을 찍은 이규성이 우연히 보이스피싱 조직에 가담하게 된 ‘막내 보이스’로 출연한다.

영화 <보이스>는 2006년 ‘제25회 벤쿠버 영화제’ 용호상 특별언급상(김선 감독) 수상, 2009년 ‘시라큐스 국제영화제’ 최우수감독상(김곡 감독), <무서운 이야기> 시리즈, <화이트-저주의 멜로디> 등 공포 영화를 통해 특유의 감각을 입증했던 김선‧김곡 형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영화 <보이스>는 2020년 상반기 크랭크업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