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9 01:30 (목)
[단독] '디지털 교도소' 2차 피해 심각... 협박 문자 공개
[단독] '디지털 교도소' 2차 피해 심각... 협박 문자 공개
  • 김소민 기자
  • 승인 2020.09.05 18:28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박 수위 높아 문자 캡처 5장만 공개
사진 제공 = 피해자 A씨
사진 제공 = '디지털 교도소' 피해자 A씨
사진 제공 = 피해자 A씨
사진 제공 = '디지털 교도소' 피해자 A씨
사진 제공 = 피해자 A씨
사진 제공 = '디지털 교도소' 피해자 A씨
사진 제공 = 피해자 A씨
사진 제공 = '디지털 교도소' 피해자 A씨
사진 제공 = 피해자 A씨
사진 제공 = '디지털 교도소' 피해자 A씨

[뉴스포인트 김소민 기자] '디지털 교도소'에 신상정보가 올라온 피해자 A씨가 가해자 B씨에게 받은 문자를 뉴스포인트가 단독 입수했다.

피해자 A씨는 뉴스포인트와의 인터뷰에서 "디지털 교도소에 신상이 공개된 이후 밤낮없이 협박 문자와 전화가 오고 악플(악성댓글)에 시달려서 너무나 힘들다. 정신과 치료 중이며 최근 검찰청에 고소장을 제출했다"라고 말했다.

또한 "디지털 교도소에 올라온 내용은 사실이 왜곡됐고 허위 사실이 많아 너무나 억울하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디지털 교도소'에 이름과 얼굴 등이 공개된 고려대학교 학생 A(20)씨가 지난 3일 숨진 채 발견돼 서울수서경찰서는 사망 원인 등을 파악 중이라고 5일 밝혔다.

대구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운영자를 수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유성 2020-09-05 20:04:04
그야말로 현대판 마녀사냥. 엘리트중의 엘리트 판사들도 올바른 판결을 위해 수십건의 자료를 탐독하고 몇달에 걸친 재판 과정 끝에 판결을 내린다. 그럼에도 올바른 판결이 아닐 때도 있고, 대중의 공감을 받지 않은 판결도 많은 게 현실. 그런데 저 정체불명의 사이트에 올라온 정보만 맹신해 다른 사람을 인격모독 하는 게 과연 정상적인 일인가.. 무식한 사람이 신념을 지니면 무섭다더니, 이젠 무식하고 신념을 지닌 사람이 법 위에까지 서려고 한다

ㅇㅇ 2020-09-06 01:05:49
에휴 참 K- P싸개들이 사람 여럿죽이는구만 ㅉㅉ

현건수 2020-09-05 19:34:24
제목 수정 부탁드려요 교소도라고 나왔네요

ㅇㅇ 2020-09-08 13:46:24
진짜 P답노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