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1 06:40 (토)
재단법인 굿네이버스 글로벌임팩트, 파라과이 낙농분야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한 MOU 업무 협약 체결
재단법인 굿네이버스 글로벌임팩트, 파라과이 낙농분야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한 MOU 업무 협약 체결
  • 김소민 기자
  • 승인 2020.09.24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단법인 굿네이버스 글로벌 임팩트(대표 현진영)는 지난 23일(수), 스마트축산 전문기업 ㈜유라이크코리아(대표 김희진)와 함께 파라과이 낙농분야의 사회적경제 개발 및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재)굿네이버스 글로벌 임팩트와 유라이크코리아는 유엔(UN)의 지속가능개발목표(SDGs)에 따라 개발도상국의 축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가축 헬스케어 솔루션인 라이브케어 서비스를 통해 굿네이버스 파라과이 사회적기업인 Buenos Negocios 목장사업에 본격적인 기술 실증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향후 지속적인 상호 협력적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사회적 경제 업무 협조 체계를 마련해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약속했다.

유라이크코리아 라이브케어는 경구투여형 바이오캡슐로 가축의 생체데이터를 실시간 측정하고, 5억건 이상 가축 생체데이터 기반 인공지능(AI) 딥러닝(Deep Learning) 분석을 통해 개체 별 건강 상태를 제공한다. 특히 축우에게 발생하는 코로나바이러스 설사증과 유방염, 식체 등 각종 가축 질병과 임신, 분만까지 과학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고도화된 축산ICT 시스템이다.

㈜유라이크코리아 김희진 대표는 “중남미 성장 잠재력이 큰 시장이며, 오래전부터 준비해온 곳이다. 굿네이버스 글로벌 임팩트와 협업을 통해 사회적 경제 가치를 실현하면서 첨단기술 기반 라이브케어 서비스를 통해 파라과이 가축 관리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현진영 굿네이버스 글로벌임팩트 대표는 “유라이크코리아와 긴밀한 협업을 통해 농가 생산성 향상이 절실히 필요한 파라과이 낙농업계에 긍정적인 결과를 도출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적경제 사업으로 연계하여 글로벌 임팩트 사업을 확장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 독자분들의 후원으로 더욱 좋은 기사를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