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방송

'칼의 전쟁’ 이찬원, 찬또배기 ‘神의 칼질’ 포착

URL복사

팔도 명인 감탄 연발

 

뉴스포인트 김용호 기자 | 칼의 전쟁’ 이찬원이 첫 회부터 팔도 명인들을 깜짝 놀라게 할 찬또배기 ‘신의 칼질’을 선보인다.


tvN STORY, LG헬로비전 新 예능 ‘칼의 전쟁’은 대한민국 팔도 대표 명인들이 각 지역의 명예를 걸고 향토 음식과 식재료를 소개하기 위한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 오는 8일(월) 첫 방송되는 ‘칼의 전쟁’ 1회에서는 ‘엄마 밥상’이라는 주제로 팔도 명인들의 대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 가운데 첫 요리 예능 MC로 나선 이찬원이 첫 녹화부터 현란한 칼질로 명인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고 해 관심을 모은다. 이에 더해 ‘칼의 전쟁’ 제작진 측이 이찬원의 첫 녹화 비하인드 영상을 깜짝 공개해 기대감을 더욱 증폭시킨다.


이날 첫 녹화에서 이찬원은 수준급의 칼질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요리 보조로 변신한 이찬원의 모습이 담겨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찬원은 폭풍 칼질을 선보이고 있는데, 칼을 잡는 폼부터 노련함이 느껴진다.


명인들은 이찬원의 현란한 칼질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전언. 특히 백팀 단장 이찬원의 팀원인 강원도 대표 심명숙은 “내가 복도 많다”, “맘에 쏙 들어 죽겠네”라며 칭찬을 쏟아냈다고 해 본 방송에서 담길 이찬원의 활약에 기대가 증폭된다.


뿐만 아니라 이찬원은 첫 요리 예능 고정 MC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하드캐리 활약을 선보였다고 해 관심을 높인다. 수준급 칼질 실력은 물론 센스 넘치는 입담과 명인들의 사기 충전까지 톡톡히 해내며 스튜디오의 분위기를 시종일관 유쾌하게 이끌었다는 전언. 허재는 “단장의 역할을 확실히 해주고 있다”며 이찬원의 맹활약에 엄지를 치켜들었다는 후문이다.


그런 가운데 ‘칼의 전쟁’ 제작진이 이찬원의 첫 녹화 비하인드 영상을 깜짝 공개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영상에는 첫 녹화에 앞서 대본을 열공하고, 거울을 보며 텐션을 끌어올리는 이찬원의 모습이 담겨 보는 이들의 광대를 들썩이게 한다.


또한 이찬원은 “단장으로서 막중한 책임을 느끼고 최선을 다해서 백팀을 승리로 이끌도록 하겠다”는 당찬 포부와 함께 첫 녹화에 들어가 그가 과연 백팀을 승리로 이끌었을지 ‘칼의 전쟁’ 첫 방송에 궁금증을 한껏 고조시킨다.


정통 한식 예능으로 관심을 모으는 ‘칼의 전쟁’은 tvN STORY와 LG헬로비전이 손잡고 기획, 제작, 편성하여 8일 밤 9시 50분 tvN STORY와 LG헬로비전에서 동시 첫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