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지역 박물관 문화사업 활성화를 위한 독도박물관-수원광교박물관 및 지도박물관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뉴스포인트 박마틴 기자 | 울릉군 독도박물관은 2021년 11월 26일 수원광교박물관 및 지도박물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두 박물관 모두 경기도 수원시에 위치하고 있으며 수원광교박물관은 수원시청 소관이고 지도박물관은 국토지리정보원 소관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독도박물관과 수원광교박물관 및 지도박물관이 소장하고 있는 역사ㆍ문화 자원을 바탕으로 박물관형 콘텐츠를 개발하고, 이를 공동으로 활용하여 지역사회 문화기반을 강화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수원광교박물관의 경우 독도박물관의 초대 관장인 이종학 선생 관련 자료를 다수 소장하고 있어 추후 독도박물관 특별전시 진행에 협조를 구할 예정이며, 지도박물관과는 2022년 공동기획전시가 예정되어 있다.


주요 협약사항으로는 ▲박물관 주요 업무 활성화를 위한 연계 사업 추진 및 홍보 협력 ▲독도교육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 및 활성화 ▲학술 진흥을 위한 연구 및 세미나 개최의 상호 협력 ▲콘텐츠 개발을 위한 상호기관 소장 자료 및 이용에 관한 협력 등이 있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경기도의 중심도시 수원에 위치한 수원광교박물관과 지도박물관 두 기관과의 문화교류를 통해 상생발전과 지속가능한 협력체계가 유지되기를 희망하며, 이 협약이 대한민국의 독도영유권 확립에 기여하고 지역문화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