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Brief


대방건설 ‘부산명지 대방디엠시티’ 가덕도 신공항 추진발표에 관심 주목

 

김해공항을 확장해 이용하는 방안이 사실상 폐기 절차에 들어가자, 가덕도 신공항 건설에 힘이 실리고 있다. 가덕도 신공항을 위한 특별법 추진에 나서며 예타 면제 등을 통해 2030년 개항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는 부산시의 2030 월드엑스포 유치를 위한 교두보로 2030년 이전 동남권 공항이 개항되어야 하는 만큼 빠르게 사업을 진행하고자 하는 것이다.

정부가 연이어 강도 높은 부동산 규제를 쏟아내면서 투자자의 관심이 오피스텔에 쏠리고 있다. 아파트 분양권 전매제한이 8월부터 시행되면서 오피스텔에 대한 관심이 더욱 급증하고 있다. 또한 전세값 상승과 매물 품귀현상이 심화되는 가운데 오피스텔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다.

오피스텔은 아파트에 비해 대출과 세금 규제에서 자유롭다. 아파트의 경우 가격에 따라 주택담보대출비율(LTV)이 약 20%~40%인 것과 달리, 오피스텔은 70%까지 가능하다. 자금조달계획서를 아파트와 같이 따로 준비할 필요도 없다.

이러한 시장변화와 함께 부산명지 대방 디엠시티가 들어설 지역은 다양한 개발호재로 주목받고 있다. 명지국제신도시 내 서부지원 및 서부지청이 2017년 8월 개청함에 따라 법조타운 주변으로 변호사사무실, 세무사사무실, 법무사사무실, 연구원 등 고소득 전문직종의 배후수요를 기반으로 여러 법률 관련 업체가 위치하고, 이러한 업무시설들을 수용하기 위한 음식점, 편의시설 등의 상권이 호황을 이룰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10월 명지대방디엠시티 단지 도보 5분거리에 스타필드 시티가 오픈하였다. 스타필드시티는 식자재, 생활용품 구매를 넘어서 피코크 키친, 더 라이프, 일렉트로 마트 등과 같은 문화, 생활공간이 함께 공존하는 복합 공간으로 계획되어 일반적인 대형마트 보다 더 많은 상주 인원들도 발생하며 호황을 누리고 있다.

또한 이는 부산 경남에서 최초로 오픈하는 스타필드 시티로서 많은 경제적인 효과를 불러일으킬 수 있으며, 인근 시설에 큰 프리미엄 효과를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지난 11월 영국의 명문학교인 로얄러셀스쿨과 MOU를 체결하여 유치부~고교과정까지 800명의 학생수를 수용할 수 있는 영국 왕실 후원학교 최초의 분교가 명지지구에 들어설 예정이다

인근에 단지 내 조경이나 녹지, 휴식 공간이 상대적으로 적은 게 약점으로 지적된다. 하지만 대방디엠시티를 중심으로 근린공원 1호를 조성하고, 걸어서 갈 수 있는 근린공원 4·5호도 만들 계획이다. 특히 부산시는 명지 국제신도시를 공원, 녹지를 갖춘 친환경 생태도시가 만들어질 예정이다.

부산명지 대방디엠시티를 계약할 경우, 네가지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첫째, 계약금 5% 무이자 대출지원이다. 현재 계약금은 10% 전액 납부하여야 했으나계약금 5%만 납입하면 잔여 계약금 5%의 경우 무이자 대출 지원이 가능해졌다. 한시적으로 잔여호실에 진행하는 이벤트로 관심고객들에 대한 부담이 덜어졌다. 최저 558만원으로 계약금 납입이 가능하다.

둘째, 지금 계약할 경우 다양한 혜택 중 하나인 ‘임대수익보장제’를 시행함으로 인하여 계약자가 임차인을 못 구했을 경우 대방건설에서 직접 보장임대료를 지원해 주면서 공실에 대한 우려를 줄여줄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임대수익보장제는 명지지역에서 유일하게 월 임대료를 지원 받을 수 있는 안정형 상품으로 구성하면서 소비자들의 성향에 따라 선택 가능하도록 해 투자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셋째, 중도금 전액 무이자대출을 실시하면서 계약자는 금리인상 등 자금에 관한 걱정을 덜 수 있게 되었다.

넷째, 단지 내부의 수영장이 커뮤니티 시설로 제공이 되며 상가에는 명지국제신도시 최대 멀티플렉스 극장인 롯데시네마 입점이 확정되어 있다. 문화생활과 쇼핑 인프라를 한번에 누릴 수 있는 서부산의 랜드마크의 주인이 될 수 있다.

부산 대방디엠시티는 뚜렷한 입지적 강점을 가지고 있다. 경전철 사상~하단선이 착공했다. 계획 중인 하단~녹산선 과 강서선 도시철도까지 완공하면 부산 도심 까지 이동 시간이 대폭 단축된다. 이 노선은 1단계로 2026년까지, 2단계로는 2035년까지 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으로 향후 서부산의 핵심 교통망으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교통호재도 있다. 천마산 터널이 개통 하면서 교통의 편의성이 대폭 증대되었다. 명지에서 해운대까지 30분대로 이동이 가능해진 것이다. 뿐만 아니라 명지IC, 신호대교, 을숙도대교, 거가대교가 인접해 있어 부산을 넘어서 경남권까지 사통팔달의 광역교통망이 형성되어 있다. 천마산 터널이 개통되면 명지국제신도시부터 해운대구까지 접근성이 크게 개선되며, 부산의 동서를 이어 부산 내 교통이 하나로 되는 호재를 안고 있다.

분양홍보관에서 자세한 상담을 받을 수 있으며, 문의는 대표번호를 통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