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북구, 책맥 저자 북콘서트 , 인문‧독서 프로그램 운영

URL복사

2021년 대한민국 독서대전 연계, 책과 맥주를 결합한 이색적 이벤트 개최해 눈길

 

[뉴스포인트 박마틴 기자] 부산 북구는 ‘2021 대한민국 독서대전’ 개최를 앞두고 부산시민을 대상으로 ‘책맥 저자 북콘서트’ 및 ‘인문·독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오는 5월부터 9월까지 진행하는 ‘책맥 저자 북콘서트’와 ‘인문·독서 프로그램’은 지자체 단위로는 전국 최초로 개최하는 ‘2021 대한민국 독서대전’의 관심도를 높이고,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부산 시민에게 책을 읽고 즐기는 새로운 방법을 제시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6월부터 매월 1회씩 진행이 하는 ‘책맥 저자 북콘서트’는 총 4명의 부산 지역 작가를 구포역 ‘밀당브로이’로 초청해, 수제맥주 한잔의 여유와 함께 작가와 시민에게 소통과 공감의 시간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북구는 과거와 현재의 부산을 재조명한 책 ‘이야기를 걷다’의 조갑상 작가 초청을 시작으로 7월에는 부산지역 출판사 산지니 대표, 8월에는 제9회 세계문학상 대상 수상자인 박향 작가, 9월에는 동명대학교 패션디자인학과 명예교수 진경옥 작가를 초대해 북콘서트를 진행한다.

한편 북구평생학습관에서 5월부터 진행하는 인문.독서 프로그램에는 △북튜버 양성과정 △강아지똥 책방지기와 함께 사피엔스 완독하기 △그림책 동화 일러스터 그리기 △북큐레이터 전문가 2급 양성 과정 등을 개설해 시민들에게 다양한 학습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정명희 구청장은 “부산시민이 함께 만들고 참여하는 ‘2021 대한민국 독서대전 개최’를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형태의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며 “지역 주민의 독서활동을 지원하고 학습욕구를 충족해 인문학으로 앞서나가는 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