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 미가훠궈양고기와 함께하는 장애인이 살기좋은 수지구 만들기 후원금 전달식 가져

 

뉴스포인트 임성규 기자 | 지구촌사회복지재단 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관장 한근식)은 지난 23일 미가훠궈양고기(대표 김미화)와 장애인이 살기좋은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한 후원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미가훠궈양고기는 ‘손님이 없으면 미가도 없다’라는 영업 마인드로 손님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수지구 풍덕천동에 위치한 소문난 양고기 맛집으로, 2015년도부터 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과 인연이 되었다. 장애인 이웃들을 매장으로 초청하여 정기적인 식사지원과 더불어, 후원을 통한 나눔활동에 매년 참여하고 있다.


이번 후원 전달식을 통해 복지관에 5,000,000원을 전달하기로 약속했으며, 지역사회 저소득 장애인 이웃들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여름 보양식 지원에 사용할 것을 당부하였다.


김미화 대표는 “이웃들의 도움 덕분에 현재의 미가훠궈양고기가 있을 수 있었다”며 “과거 이웃들에게 받았던 도움을 베풀기 위해 진심으로 손님을 대하고 정성으로 요리한다. 장애인 이웃들이 보다 시원하고 건강한 여름을 나기를 바란다”며 후원 취지를 밝혔다.


한근식 관장은 “우리 복지관은 개관10주년으로 장애인이 살기 좋은 우리 지역사회를 위해 든든한 지원자가 되어주시는 미가훠궈양고기에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후원해 주신 귀한 마음처럼 지역사회 이웃들을 위해 전문성과 섬김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