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거창군 남상면, 무더위 극복 프로젝트 '행복나눔 찬샘사업' 호응

URL복사

 

뉴스포인트 임태균 기자 | 거창군 남상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7, 8월 두 달간 건강한 여름나기 운동을 추진해 그 일환으로 무료로 얼음생수를 나누는 ‘행복나눔 찬샘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의 상황으로 인해 폭염 대비 무더위 쉼터도 제한적으로 운영되는 만큼 지사협에서는 긴급회의를 통해 7, 8월을 관내 취약계층과 독거노인 폭염 밀착 보호기간으로 정하고 협의체 자체 기금을 활용해 추진하게 됐다.


정수철 위원장은 “찬샘사업은 시원한 물 한잔을 통해 마음 따뜻한 마을 공동체 회복의 마중물이 될 것이다”고 전했다.


‘행복나눔 찬샘사업’은 남상면 공유냉장고 ‘행복나눔 냉장고’에 얼음생수(500ml)와 차가운 물티슈를 비치하여 무더위에 지친 취약계층, 독거노인, 택배기사 등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는 사람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한편, 면은 다가오는 폭염에 대비해 복지이장, 생활지원사 등과 협력하여 안부확인 및 유사시 비상연락망 체계를 구축해 건강한 여름극복 면민운동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